상황별 개업 인사말 총정리

개업 인사말 전해드립니다.

 

 

최근 코로나를 비롯해 여러 국가 간의 갈등, 환율 급등 등의 이유로 인해서 경기가 많이 좋지 않은 상황이 왔습니다.

정말 당연하게도 많은 자영업자들이 이러한 상황 속에서 막심한 피해를 보고, 또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습니다.

그렇지만 모두가 힘을 합한다면 빠져나갈 구멍은 있는 법! 다 함께 서로 돕는 마음을 통해 이 위기를 잘 극복해나가도록 해요~

 

오늘은 이러한 자영업자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 위해, 새로이 개업을 준비하는 분들에게 유용한 개업 인사말 모음을 알아보고자 합니다.

 

자영업자들은 개업 인사말을 통해 자신의 사업의 아이덴티티를 드러낼 수 있을 것입니다.

또한 새로운 도약을 시작하며 내딛는 첫 걸음이 잘 나아가야만 그 이후에도 승승장구할 수 있기 때문에 개업 인사말은 정말 중요한데요.

개업 인사말을 올바르게 건네고, 본인의 사업장에서 자신의 꿈을 마음껏 펼칠 수 있기를 바랍니다!

 

또한 개업 인사말은 새롭게 개업을 시작하는 입장에서 주변 지인들에게 건네기도 하지만, 역으로 주변 지인들이 새로이 개업을 시작하는 사업장에 건넬 수 있기도 합니다.

따라서 오늘은 그 두 가지 종류를 모두 알아보고, 상황에 맞게 사용할 수 있도록 준비해볼것이에요~

 

 

 

 

 

상황별 개업 인사말 총정리

 

 

1. 사장의 입장에서 건네는 개업 인사말 모음

 

 

 

-개업식에 사람들을 초대할 때

 

 

 

그동한 따듯한 웃음으로 저를 맞이해주시고, 또 무한한 격려를 보내 주신 여러분들 덕분에 마침내 제가 000을 개업하게 되었습니다. / 개업식에 참여하셔서 저희 가게를 빛내주시고, 또 마음에 드신다면 주위 지인들에게 입소문 부탁드립니다. / 언제나 같은 자리에서 초심 잃지 않고, 현재의 마음을 기억하는 000 되도록 하겠습니다. / 오래도록 사랑받고, 또 오래도록 받은 사랑을 베푸는 000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개업식에 참석한 사람들에게

 

 

 

오늘 이렇게 먼 걸음하여서 저희 000 개업식에 참여하여주신 모든 분들께 큰 감사의 말을 전합니다. / 비록 새로이 개업한 만큼 앞으로 얼마간은 부족한 부분이 많이 보이겠지만, 너그러이 양해해주신다면 그 은혜 잊지 않고 최고의 품질과 서비스로 보답하는 000 되겠습니다. / 오늘 이 자리도 제게는 큰 경험이 될 것이라 생각됩니다. 오늘의 경험 잊지 않고 가슴에 새기며 앞으로 살아가겠습니다.

 

 

 

-개업식을 앞두고 부모님에게

 

 

 

부모님 안녕하세요, 제가 부모님의 밑에서 살던 때가 엊그제같은데, 마침내 독립하고 새로이 저만의 000을 개업하게 되었습니다. / 비록 여태까지 속만 썩이는 자식이었지만, 지금부터는 정말 열심히 일하고 제 사업을 가꾸어나가는 모습 보여드리며 효도하도록 하겠습니다. / 제가 무슨 일을 하든 믿고 맡겨주신 부모님 덕분에 오늘날의 제가 이렇게 올바르게 성장할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 앞으로 최선을 다하는 모습 보여드릴테니, 꼭 지켜봐주세요.

 

 

 

 

 

-개업식을 앞두고 가족들에게

 

 

 

드디어 내가 개업하는 날이 왔네. 늘 묵묵히 뒤에서 응원해주고 지켜봐줘서 고마워. / 나를 믿고 응원해주는 가족들이 아니었다면, 아마 내가 성공적으로 이렇게 개업하지는 못하였을 것이라는 생각이 들어. / 나를 많이 챙겨준 만큼, 앞으로는 내가 더 가족들을 챙기고 잘 하려고 노력할게. 지켜봐줘!

 

 

 

 

2. 주위 개업한 사람들에게 건네는 개업 축하문 모음

 

 

 

-친구가 개업했을 때

 

 

 

친구야 안녕, 너의 000 개업을 진심으로 축하한다! / 너는 무엇을 하든 꼼꼼하고 또 책임감있으니, 이번 사업 또한 잘 해내리라고 믿어. / 나도 항상 네가 성공하기를 진심으로 응원하고 지켜볼테니까, 그만큼 멋있게 자리잡아나가는 모습 보여줘야 해! / 사업이 잘 된다면 한 턱 쏴~ / 나도 지나가다가 꼭 들르도록 할게.

 

 

 

-자식이 개업했을 때

 

 

 

딸(아들)아, 네가 개업한다는 소식을 들었다. 나도 무척 떨리는구나. / 너는 내게 항상 자랑스러운 딸(아들)이었으니, 이번 사업도 잘 해내리라고 믿는다. / 혹시나 내가 도울 일이 있다면 언제든지 연락주었으면 해. 곧장 달려가서 도와줄테니까. / 네가 얼마나 노력했는지 내가 다 아니까, 부담갖지 말고 딱 준비한대로만 차근차근 잘 해내도록 하렴. / 네가 어느새 자라 스스로의 사업을 하는 것을 보니, 정말 대견하고 또 멋지구나.

 

 

 

 

 

-선배가 개업했을 때

 

 

 

선배가 개업한다는 소식을 들었을 때, 한 편으로는 정말 깜짝 놀랐으면서도 다른 한 편으로는 선배가 잘 해낼 것을 아니까, 걱정이 안 되더라구요. / 선배는 항상 철두철미한 사람이었으니, 이번 사업도 멋있게 잘 해낼 것이라고 믿어요! / 들리는 바로는, 정말 많이 준비하셨다고 하는데 그만큼의 성과가 선배에게 따라오길 진심으로 응원합니다. / 저도 시간 날 때 한 번 가게 방문하도록 할게요. 그때까지 화이팅입니다!

 

 

 

-개업하는 지인에게

 

 

 

안녕하세요, 개업하신다는 소식을 들었는데, 이렇게 준비를 많이 하셨는줄은 몰랐어요. / 준비를 완벽하게 하신 만큼, 성공적인 개업이 되리라 제가 감히 장담해봅니다. / 사실 개업이 쉬운 일이 아니다보니, 부담도 되기도 하고 또 많이 힘드셨을텐데, 그 많은 일을 잘 처리하신게 정말 대단합니다. / 정말 고생하셨고, 앞으로도 사업이 탄탄대로이기를 제가 응원합니다! / 개업 정말 축하드리고, 또 돈 많이 버세요~

 

 

제가 준비한 개업 인사말은 여기까지입니다! 아무래도 개업 인사말을 서로서로 건네다 보면, 자연스럽게 서로가 더욱 돈독한 사이가 되고, 기쁨과 힘든 일들을 나눌 수 있겠지요.

기쁨은 나누면 두 배, 슬픔은 반절이라는 말처럼, 서로에게 개업 인사말을 나누며 우리 모두 기쁨만 두 배씩 가져가길 바라요~

 

 

 

+ 또 다른 도움이 될만한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