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의 밥상 성남 노포 기름집 참기름 들기름 묵은지 메밀전, 37년 전통 모란시장 기름골목 3대 기름집 위치 연락처 소개

  • by


한국인의 밥상 오랜 세월 한결같은, 노포 37년 전통 성남 기름집 


경기도 성남 모란시장에는 온통 기름집만 들어 서 있는 곳, 기름골목이 있습니다. 이 골목에는 10년에서 많게는 20년을 넘긴 기름집들이 있습니다. 이중에서 가장 오래된 곳은 장찬규씨와 최연화씨가 운영하는 기름집입니다. 


두 사람은 중고등학교 동창으로 어릴 때부터 친구였습니다. 연화 씨는 친구와 결혼을 하고 가업을 이어 기름집을 할 줄은 꿈에도 생각 못했다고 합니다. 지금의 찬규씨와 연화씨의 기름집은 가정을 꾸려 아들까지 있는 3대 기름집입니다. 



1대때부터 기름집을 하던 이 기름집은 예전에 비해 시대가 좋아져 요금 기계가 모든 것을 해주고 있다고 하지만 참깨나 들깨나 것으로 봐서 제대로 볶아졌는지 구분이 힘들어 제대로 볶아졌는지 알기 위해서는 눈썰미가 필요합니다.

찬규씨와 연화씨가 운영하는 기름집은 <화성참기름>입니다. <화성참기름>에서는 참기름과 들기름뿐만 아니라 동백기름, 고추씨기름, 살구씨기름, 피마자기름 등 다양한 기름을 짜고 있습니다.

여기에 미숫가루와 콩, 도토리, 메밀, 검정콩, 율무, 감자, 고춧가루까지 함께 하고 있어 이곳에서 다양한 기름과 가루를 구입할 수 있습니다.

3대까지 이어온 기름집 때문인지 소문이 자자해서 하루 종일 주문 들어 온 기름과 다양한 가루 작업을 끝내고 조금 여유로워지면 그때가 식사시간입니다. 손님들이 앉아서 기다리던 평상은 식탁으로 변하게 됩니다. 늘 달궈져 있는 깨 볶는 솥에 들기름 바른 김을 몇 번 스치기만 해도 김구이가 되고 직접 빻은 메밀가루는 생들기름으로 묵은지메밀전을 부칩니다.


그리고 찬규씨가 가장 좋아 하는 음식인 고추지두부범벅에는 그가 어렸을 때 고추 농사를 지었던 부모님의 추억이 그대로 담겨 있는 음식이기도 합니다. 4대가 함께 할 수 있는 기름집, 그래서 더욱 행복하다는 최연화 씨의 고소한 기름 밥상을 함께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