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링 여신 송유진

  • by

23일 경기 의정부컬링경장에서 열린 2019-2020 코리아 컬링 리그에서 전재익과 함께  우승후보인 경북체육회 A팀을 꺽고 우승한 컬링 경북체육회 B팀 소속 송유진 선수의 미모가 네티즌들에게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네티즌들은 새로운 동계 스포츠 여신이라며 반기고 있는데요.

송유진은 이날 경기 후 인터뷰에서 “생각보다 긴장을 안하고 편하게 하니까 더 잘된 것 같다”라며 “저희한테 평소에 편하게 잘해줘서 오히려 더 선배들과 편하게 할 수 있었다”라고 경북체육회 A팀을 꺽고 우승한 소감을 밝혔습니다.

예쁜 외모도 화제가 되었지만 실력까기 갖추고 있어서 더욱 네티즌들의 응원이 이어지고 있는데요.

이날 컬링 경기중 송유진은 전재익에게 자신의 의견을 피력하는 등 때로는 팀을 리드하는 모습도 보였습니다.

실제로 전재익은 “송유진이 리드하는 부분이 있다”라고 말해 송유진을 웃게 만들었는데요. 이 웃는 모습이 캡처되어서 ‘컬링 여신’으로 남초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돌고 있습니다.

이에 송유진은 “전재익 오빠가 절 후배라고 막 대하지 않고 오히려 배려를 해준다. 제 말을 잘 들어주고 배려를 많이 해주는 게 장점이다”라며 고마워했습니다.

컬링 실력뿐 아니라 아이돌 못지 않은 우월한 외모로 경기 후 송유진의 경기 모습과 인터뷰 모습이 캡처가 되어 커뮤니티에 올라가면서 화제의 인물로 떠올랐습니다.

TAG

송유진 컬링, 컬링 송유진, 송유진 선수, 경북체육회b, 경북체육회 컬링, 전재익, 

송유진 움짤 보기

경북체육회 송유진, 경북체육회, 송유진 인스타, 컬링 경북체육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