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맛집 수타짜장이 맛있는 집 소개해요

  • by

집사람과 운동후에 점심 식사를 하러 갔던 수타손짜장집이에요.

위치가 호암지 바로 옆에 있습니다.

아래 지도를 참조하면 좋을 것 같습니다. 

호암지생태공원 근처에 스타벅스, 야상회(자장면 맛집), 수타 손짜장집 3군데가 있는데, 야상회보다는 여기 수타손짜장집이 수타면의 쫄깃한 맛과 가성비까지 좋아서 자주 가는 편입니다. 

물론 갈때마다 느끼는 것이지만 사람들이 정말 많이 이용하는 식당입니다. 

스타벅스옆에 있어서 주차하기도 편리하고, 혹시 커피한잔이 땡기는 날이면 식사후에 들러도 좋을 것 같아요. 

 

메뉴판이에요.

식당 앞에 들어갈때 입간판으로 서있는 간판인데, 아래가 찢어져 있어서 좀 보기 그러네요.

여기는 손짜장이 맛있는 집이라서 가게 된다면 손짜장을 추천합니다. 

물론 다른 메뉴중에서 짬뽕 및 미니탕수육등 여러가지 메뉴가 있으니까요 참조하면 좋을 것 같아요.

 

 

 

정식이름 면타작 수타손짜장이에요.

메뉴판은 일반 짜장면집과 동일합니다. 여러가지 메뉴가 있어요.

물론 저는 스페셜 세트 메뉴중에서 손짜장 2인+탕수육을 자주 주문해서 먹곤 합니다.

여기는 주문을 하면 정말 빠르게 나오는 부분도 장점중에 하나인것 같아서 좋은 것 같아요. 

 

기본 셋팅 반찬이에요. 단무지와 양파와 춘장을 줍니다.

그리고 2번째부터는 셀프에요.

단무지는 기본적으로 여러번 갔다가 먹는 것 같아요.

어쩔 수 없이 여러번 리필해서 먹게 됩니다.

기본 반찬에 특별한 것은 없는것 같아요. 

 

기다리면 탕수육이 정말 빨리 나왔어요.

이미 부먹으로 되어 있는 상태라서 양념장을 만들어서 양념장에 조금씩 찍어 먹었어요.

나름 괜찮은 맛인것 같아요. 많은 논란이 있죠. 부먹? 찍먹?

그런데 이런 고민을 여기서는 할 필요가 없네요. 이미 소스가 탕수육에 뿌려저 나오니까요.

고민할 필요 없이 그냥 먹으면 됩니다.

탕수육도 강추해요!!

 

드디어 기다리면 수타손짜장면이 나왔네요.

수타면이다보니 면발이 일반 중국집에서 나오는 면발보다 굵어요.

이게 진짜 짜장면의 면발인것 같아요. 여기서 잠깐!!! 짜장면은 어떻게 먹어야 맛있게 먹을 수 있을까요.

저는 짜장면을 먹을때 고추가루를 좀 많이 뿌리고 먹어요.

그 방법이외에는 짜장면을 맛있게 먹는 방법이 없을지 고민을 해봐야 겠어요.

혹시 추천해줄 방법이 있다면 추천부탁드립니다. 

 

 

잘 비빈 짜장면은 다른 어떤 음식과 비교 할 수 없죠.

정말 먹음직스러운 짜장면인것 같아요.

운동을 마치고 먹는거라서 정말 맛있게 먹었어요.

다음 일정이 있어서 오래 있을수는 없었지만, 주말에 다시 운동을 하러 간다면 다시 들려봐야 겠어요.

짜장면이 생각나면 가게되는 그런 집이에요.

이 글이 게재되는 시간이 오후라서 아직 식사전이라면 짜장면을 추천드리고 싶어요.

저녁에 무엇을 먹을까 고민중이라면 짜장면을 추천드리고 싶어요.

물론 일요일이지만 한주의 시작을 위해서 짜장면과 탕수육과 고량주의 조합을 추천드리고 싶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