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선수 성폭행 기성용 실검 이유 (+근거)

축구선수 성폭행 기성용 실검 이유



 

최근 초등생 시절 동료 후배 성폭행 의혹이 축구선수 기성용이 가해자로 지목되고 있습니다.
24일 법무법인 현의 박지훈 변호사는 2000년 1~6월 전남의 한 초등학교에서

발생한 축구선수 성폭행 사건은 밝혔습니다. 

해당 사건이 언론에 오르자 많은 네티즌들은 박 변호사가 주장했던 성폭행 발생 시기와 

지역, 현재 선수의 소속 등을  맞추어 봤을때 가해 선수를 ‘기성용’이라고 지목했는데요 

그 당시 상황들이 모두 기성용 선수아 맞아 떨어진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에 네티즌들은 “전라도 광주 출신 국가대표에 최근 국가대표면 기성용이다”,
“전라도 광주 출신 2000년도 초등학생이니 나이도 맞고
수도권 명문구단 입단했다고하는데  서울 FC 서울 입단한 걸로 봤을 때 이 조건에 
맞는 사람은 기성용밖에 없다” , “어떻게 저런 징승 같은 짓을 하냐”등의 반응이 쏟아지고 있습니다.

 

해당 의혹이 번지자 FC 서울 측은 “사실무근이다”라고 주장하며
한편 박 변호사는 당시 “초등학교 5학년이던 C 씨는 A선수, B선수로부터
구강성교를 강요받았다. 응하지 않으면 무차별하게 폭력을 행사했다”라며
“C 씨와 D 씨는 어쩔 수 없이 번갈아 가며 구강성교를 할 수밖에 없었다”라고 밝혔습니다.

축구선수 성폭행 가해자 A는 수도권 모 명문구단에 입단한 국대 출신 플레이어
축구선수 성폭행 가해자 B는 프로선수로 짧게 축구 인생을 지낸 선수로 
현재 외래교수라고 전해졌습니다.
가해자로 지목된 A와 B는 형사미성년자로 공소시효도 지나서 
형사 책임을 묻는 일은 거의 불가능합니다.
A선수가 속해 있는 구단은 현재 사안에 대해 확인 중이라고 합니다.


​하필이면 이 타이밍에 기성용 선수가 검색어 1위에 올라와서
진짜 깜짝 놀랐습니다. 기성용 선수는 아니길 바라봅니다.

 

 

 

  • 카카오스토리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