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지오 사망설은 어그로? 해킹?

  • by

고 장자연 증언자 논란과 후원금 먹튀 논란이후 캐나다에서 생활하고 있는 윤지오 사망설이 24일 새벽에 갑작스레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서 퍼졌습니다.

 

 

 

 

네티즌들은 윤지오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윤지오 사망 소식을 전하는 게시글을 스샷해서 올리며 이 상황을 전했는데요.

 

일부 네티즌들은 ‘어그로를 끄는 거다’ , ‘인스타그램 해킹을 당한거다’라는 반응을 보이면서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윤지오 가족이라 주장하는 사람의 윤지오 사망 소식을 믿지 않았습니다.

 

 

 

 

이날 새벽 윤지오 인스타그램에 “안녕하세요. 지오의 가족입니다. 우리 지오가 부디 편하게 쉴 수 있도록 부탁드립니다”라며 사망 소식을 전했습니다.

 

그러면서 “많이 여리고 예쁜 아이입니다”라는 글이 적힌 이미지가 올라왔습니다.

 

 

 

 

이와 함께 “마지막으로 준비한 공론화와 사적용도 사용없는 계좌전액 공개, 고인을 위한 영상은 추후 정리가 되면 부탁한대로 게시하고 이곳은 추억을 보관하는 곳으로 두겠다”라고 전하며 잠시 후 인스타그램을 비공개했습니다.

 

그런데 윤지오는 전날 까지 스튜디어에서 촬영한 사진과 이미지를 올리면서 자신의 생활을 공개하기도 해서 더욱 안타까움을 줬는데요.

 

 

 

 

이후 해당 글이 인터넷에서 화제가 되자 윤지오 지인이라고 주장하는 네티즌이 “글은 사실이 아니다”라며 “해킹이다”라고 전했습니다.

 

이날 윤지오가 설립한 시민단체 ‘지상의 빛’ 관계자 측은 “윤지오는 무사하다”라며 “휴대전화가 해킹이 되었고, 아무 문제가 없는 상황”이라고 사망설은 사실이 아님을 알렸습니다.

 

 

 

 

하지만 네티즌들은 해킹이 아닌 어그로가 아니냐라는 의혹을 보이고 있는 상황인데요.

 

그동안 윤지오가 해왔던 행동들이 네티즌들에게 불신을 준 것이 어그로를 끄는 것이라고 생각하는 가장 큰 이유인 듯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