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한 폐렴 환자 명지병원 격리조치

  • by

26일 중앙방역대책본부 측은 중국 우한에 거주하던 한국 국적의 54세 남성을 우한 폐렴으로 불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환자로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이 남성은 세번째 우한 폐렴 확진자입니다.

질병관리본부 측에 따르면 이 남성은 지난 20일 귀국 당시에는 별다른 증상이 없었따고 하는데요. 

그런데 22일부터 열이나고 오한 등 몸살기를 느껴 해열제를 복용한 후 증상이 다소 완화되는 듯 했으나 25일 간헐적 기침과 가래증상이 발생해 질병관리본부 콜센터 1399로 신고를 했습니다.

관할 보건소 1차 조사 결과를 토대로 역학조사관은 이 남성을 조사대상 유증상자로 분류를 했습니다.

이후 국가지정입원병상인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명지병원에서 격리 치료 중이던 이 남성은 이날 우한 폐렴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 측은 환자에 대해 심층역학조사를 실시 중이며 추가 내용은 이후 발표할 예정입니다.

국내 우한 폐렴 확진자는 3명으로 늘었는데요. 확진자를 제외한 유증상자는 48명이고, 이중 47명은 음성으로 격리해제 되었으며 1명은 검사를 받고 있습니다.

대만이나 필리핀은 중국 관광객들은 공항에서 돌려보내거나, 일본 미국 등 중국인이 많이 찾는 국가에서는 중국 관공객들의 입국에 세심하고 강화된 대책을 보이고 있는 반면 우리나라는 중국인들의 입국 과정이 너무 허술하다라는 네티즌들의 지적이 나오고 있습니다.

중국을 포함한 해외에서는 하루 만에 확진자가 300여명이 추가되는 등 확진자가 하루가 다르게 빠르게 늘어가고 있는 상황인데요.

AFP통신에 따르면 이날 오전 기준 해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확진 판정자는 1610명이고 사망자는 54명입니다.

TAG

우한 폐렴 증상, 우한 폐렴 한국, 우한폐렴 관련주, 우한 폐렴 사망자, 코로나 바이러스, 우한 폐렴 국내, 우한 폐렴 대만, 우한 폐렴 태국, 사스, 우한 폐렴 치사율, 우한 폐렴 예방, 중국 폐렴, 우한 폐렴 백신, 우한 폐렴 베트남, 우한 폐렴 확진, 우한 폐렴 치료, 우한폐렴 원인, 우한 폐렴 마스크, 우한 폐렴 잠복기, 우한 폐렴 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