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명언 – 행복에 관한 벤저민 프랭클린의 영어 명언,영어공부

Happiness is produced not so much by 
great pieces of good fortune that seldom happen,

as by little advantages that occur every day

[행복은 드물게 나타나는 행운의 조각으로 만들어지기보다는

매일 나타나는 작은 이점들로 만들어진다.]

– 벤자민 프랭클린 (Benjamin Franklin) –

 

벤자민 프랭클린 (Benjamin Franklin: 1729 ~1790년)

 

약력

1729년 ‘펜실베이니아 가제트’지 경영

1752년 전기유기체설 제창

1753년 영국의 로열 소사이어티 회원으로 선정

1754년 올버니회의에 펜실베이니아대표로 참석, 
             최초의 식민지연합안 제안

1757년 영국에 파견, 식민지에 자주과세권 획득

1766년 영국에서 인지조례 철폐

1775년 제2회 대륙회의의 펜실베이니아대표

1776년 독립선언 기초위원 임명

1783년 파리조약 미국대표 일원

1785년 펜실베이니아 행정위원회 위원장

1787년 헌법회의 펜실베이니아대표

1790년 84살에 세상을 떠남

 

 

 

생애

대장장이이자 농부인 토머스 프랭클린과 제인 화이트의 아들이자, 프랭클린의 아버지인 조사이어 프랭클린은 1657 12 23일 영국의 노샘프턴셔주 엑턴에서 태어났다. 그의 어머니 아비아 폴저는 제분업자이자 교사인 피터 폴저와 전에 계약 하인 이었던 메리 모릴의 딸로서 1667 8 15일 매사추세츠주 낸터킷에서 태어났다.

폴저의 자손 J.A. 폴저는 19세기에 폴저스 커피를 설립했다.

조사이어 프랭클린은 2명의 부인과 함께 17명의 자식이 있었다. 그는 엑튼에서 대략 1677년 그의 첫 번째 부인으로 앤 차일드와 결혼했고 1683년 보스턴에 그녀와 함께 이주했다. 그들은 이주하기 전에 3명의 아이가 있었고 이주 후 4명을 더 갖는다. 그녀의 죽음 후에, 조사이어는 새뮤얼 윌러드의 주례로 올드 사우스 미팅 하우스에서 1689년 7월 9일 아비아 폴저와 결혼했다. 그들의 8번째 아이인 벤저민은 조사이어 프랭클린의 15번째 아이이자 10번째 막내 아들이었다.

 

1706년 1월 17일에 보스턴에서 비누와 양초를 만드는 집안의 15번째 아이로 태어난 벤저민 프랭클린(Benjamin Franklin)은 10살 때 집안 형편으로 인해 다니던 학교를 그만두고 형의 인쇄소에서 일을 배우기 시작하였다. 그의 열정적인 노력 덕분에 능숙한 인쇄기술을 습득하게 되었고, 또한 글쓰는 솜씨를 늘려가기 시작하였다.

1723년, 그의 나이 17세 때에 프랭클린은 가출하여 보스턴을 떠나 필라델피아로 가게 된다. 그 곳에서 무일푼으로 시작하여 빠른 시간에 인쇄업자로서 성공했고, 1730년에는 24살의 나이로 인쇄소를 소유하기도 하였다.

1732년 프랭클린은 《가난한 리처드의 연감》(Poor Richards Almanac)이라는 책을 발간해서 대중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얻기 시작했다.

 

정치활동

1731년에는 펜실베이니아 대학에 도서관을 설립하여 도서관의 발달에 크게 이바지하였다.

1736년에 펜실베이니아의 하원의원으로 임명되어서 1751년부터 1764년까지 국회의원의 임무를 수행하였다. 펜실베이니아 시 체신장관 대리로 일하였으며(1737~53), 그 결과로 전 식민지의 체신장관 대리로써, 우편 업무에 관한 사항을 많이 개선시켰다.(1753~74)

 

과학

1748년 그의 사업이 많이 번창함에 따라서, 프랭클린은 과학에 뜻을 두어 사업을 대리인에게 맡기고 자신은 봉급을 받으면서 과학을 탐구하는데 더 많은 시간을 보냈다.

1740년대 초기에 그가 발명한 난로(프랭클린 스토브)는 아직도 생산되고 있으며, 그 이후에도 아주 많은 실험을 행하였다. 1752년에 그의 유명한 실험인 ‘연 실험’을 행하였고, 번개가 전기를 방전한다는 것을 증명하였다. 그는 번개를 구름에서 끌어내기 위해 금속으로 만든 뾰족탑을 세우자고 제안한 최초의 사람이었다. 이러한 연구들의 결과로, 또 프랭클린의 실용적인 면의 재현으로, 그의 피뢰침이 발명되었다. 후에 복초점 렌즈가 발명되는데 이것도 프랭클린의 대표적인 발명품이다.

1753년 영국의 로열 소사이어티(Royal Society) 회원으로 선정 되었고, 코플리상을 받았다. 그해 전 식민지 체신장관 대리 가 되어 우편제도를 개선하였고 54년 올버니회의에 펜실베이니아 대표로 참석, 최초의 식민지 연합안을 제안하였다. 57년 펜실베이니아의 이익을 위하여 교섭을 벌일 목적으로 영국에 파견되어 식민지에 자주과세권을 획득하고 귀국하였다. 64년 다시 영국으로 건너가 인지조례의 철폐를 성공시켰다. 75년 귀국하여 제2회 대륙회의의 펜실베이니아대표로 뽑혔고 76년 독립선언 기초위원에 임명되었다. 그해 프랑스로 건너가 아메리카-프랑스동맹을 성립시키고, 프랑스의 재정원조를 획득하는 데 성공하였다. 1783년 파리조약에는 미국대표의 일원이 되었다.

 

정치적 업적

정치가로서 그는 아메리카 식민지의 자치에 대해 영국의 관리들과 토론을 벌일 때 식민지의 대변인으로 활약했고, 독립선언서 작성에 참여했으며, 미국 독립전쟁 때 프랑스의 경제적·군사적원조를 얻어냈다.

또한 영국과 협상하는 자리에서 식민지를 하나의 주권 국가로 승인하는 조약을 맺었으며, 2세기 동안 미국의 기본법이 된 미국 헌법의 뼈대를 만들었다. 특히 토머스 제퍼슨과 함께 기초한 ‘미국독립선언문’은 역사에 길이 남을 업적이다.

필라델피아 제헌회의에서 서명을 하였으며, 기도의 중요성을 인식하여 헌법에 기도에 대한 문항을 넣으려 하였으나 무산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