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사랑은 다 괜찮아 줄거리 평가 해석

영화 사랑은 다 괜찮아 줄거리 평가 해석

사랑은 다 괜찮아 (영화) 줄거리 결말 스포 평가

개봉일: 1997년 2월 14일 (미국)

감독: 앤디 테넌트

작곡가: 앨런 실베스트리

각본: 조안 테일러, 캐서린 레박

수상 후보 선정: ALMA 어워드 장편영화 부문 여우주연상, ALMA 어워드 최우수 영화상

 

영화 사랑은 다 괜찮아 줄거리 평가 해석

영화 사랑은 다 괜찮아 줄거리 평가 해석

건축가로 일하는 알렉스(매튜 페리)는 새로운 나이트 클럽을 설계하기 위해 라스베거스에 도착한다. 그는 한 레스토랑에서 우연히 매력적인 멕시코계 사진작가 이사벨(샐마 헤이액)을 만나 충동적으로 하룻밤을 보낸다.

영화 사랑은 다 괜찮아 줄거리 평가 해석
영화 사랑은 다 괜찮아 줄거리 평가 해석

그러나 3개월 후 알렉스의 앞에 나타난 이사벨은 자신의 임신 사실을 통고한다. 이 둘은 가짜 엘비스 프레슬리를 들러리 삼아 급조된 결혼식을 올린다.

영화 사랑은 다 괜찮아 줄거리 평가 해석

이사벨은 대가족에 둘러싸여 사랑의 소중함을 알고 자란 여자로서 오직 일 밖에 모르는 무미건조한 알렉스와 소소한 사랑 싸움을 벌이게 된다는 내용을 그린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