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라스베가스를 떠나며 줄거리 평가 해석

영화 라스베가스를 떠나며 줄거리 평가 해석

 

라스베가스를 떠나며 (영화) 줄거리 결말 스포 평가

개봉일: 1996년 3월 1일 (대한민국)

감독: 마이크 피기스

원작자: 존 오브리언

수상: 아카데미 남우주연상, 더보기

수상 후보 선정: 아카데미 여우주연상, 아카데미 감독상, 더보기

《라스베가스를 떠나며》(Leaving Las Vegas)는 미국에서 제작된 마이크 피기스 감독의 1995년 로맨스 비극, 드라마 영화이다. 니콜라스 케이지 는 이 영화로 68회 아카데미 남우주연상을 수상하였으며, 엘리자베스 슈 도 여우주연상 후보에 올랐다. 릴라 카제스 등이 제작에 참여하였다.니콜라스 케이지는 이 영화의 역할을 위해 실제 알콜중독자들을 만나 짧지않은동안 세심한 관찰을 해온것으로 알려졌다.라스베가스를 떠나며는 35mm 필름 대신 슈퍼 16mm 필름으로 촬영되었다.

영화 라스베가스를 떠나며 줄거리 평가 해석

할리우드의 극작가 벤은 의사도, 가족도 포기해버린 중증의 알콜 중독자다. 그는 자포자기한 심정으로 좋아하는 술을 실컷 마시다 죽어버릴 결심을 한 후, 라스베가스로로 향한다.. 그런 그의 앞에 문란한 세라가 나타난다.

영화 라스베가스를 떠나며 줄거리 평가 해석
영화 라스베가스를 떠나며 줄거리 평가 해석

우연한 인연으로 자꾸 부딪치던 두 사람은 운명적인 사랑에 빠져든다. 악덕 포주 유리의 손아귀에서 빠져나올 수 없는 세라는 계속 일을 해야만 하고, 벤은 쇼핑하듯 온갖 종류의 술을 사다 끝없이 마시면서 사랑을 이어간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