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에 미치다 조준기 대표 끝내 사망

  • by

지난달 29일 여행에 미치다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에 음란물 영상이 올라오면서 논란이 되었습니다.

 

조준기 대표가 이 음란물을 올린 것으로 알려졌으며 네티즌들의 비난을 받고 경찰은 내사를 하기로 결정을 하면서 논란에 더욱 불을 지폈는데요.

 

 

 

 

당시 공식 인스타그램에는 강원도 평창군의 ‘양떼 목장’을 소개하는 사진과 동영상이 올라왔는데, 이런 과정 가운데 성관계 영상물이 포함되어 있었습니다.

 

여행에 미치다 측은 해당 게시물을 삭제한 후 사과문을 올렸고, 조준기 대표는 1차 사과문에 댓글을 달고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라며 “해당 영상의 경우 트위터에서 다운로드한 영상으로 직접 촬영한 영상이 아니다”라고 거듭 사과하며 해명을 했습니다.

 

하지만 1차 사과문은 진정성이 느껴지지 않는다는 네티즌들의 지적이 줄을 이었고 곧바로 2차 사과문을 올렸습니다.

 

 

 

 

이러한 해명과 사과에도 불구하고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화제가 이어졌고, 갑자기 경찰은 내사를 하기로 결정을 했다고 밝혀서 오히려 네티즌들에게 “이게 무슨 상황인가?”라는 반응이 나왔는데요.

 

신고자도 피해자도 없는 상황에 경찰이 내사를 한다고 발표하면서 조준기 대표는 압박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으며, 이후 유서를 올린 후 극단적 선택을 했습니다.

 

지난 1일 오전 11시 2분쯤 서울 용산구 모처에서 극단적 선택을 시도해서 의식불명 상태로 조준기 대표 발견이 되었습니다. (당시 발견자는 구급대원이다 경찰이다 조준기 대표 지인이다라는 여러가지 말이 있었습니다.)

 

 

 

 

조준기 대표는 이날 오전 인스타그램에 “정말 모두에게 미안하다”라는 유서를 올렸습니다. 그는 “더 이상 그 누구에게도 짐이 되지 않고, 내 갈 길로 떠나려고 한다”며 “끝까지 이기적일거니 차라리 미워하고 원망해달라”고 썼습니다.

 

9일 경찰에 따르면 그동안 혼수상태로 병원에 입원해 있었던 조준기 대표가 이날 오전 끝내 병원에서 사망을 했습니다.

 

빈소는 순천향대학교 서울병원 장례식장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