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프릴어학원 관계자, 배달원 비하 폭언

서울 동작구에 위치한 한 유명영어학원 강사 A에게 20여분간 비하섞인 폭언을 들었다며 한 배달업체 대표 B가 통화 녹음 파일을 공개해서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2일 ‘웃긴 대학’에는 “배달원 중 한 명이 너무 황당한 일을 겪고 억울해한다”는 B의 분노가 고스란히 녹아있는 글이 올라와서 각종 인터넷 커뮤니티로 퍼지고 있습니다.

 

 

 

 

B는 “2월 1일 한 학원으로 배달을 갔다. 학원에서 아이들을 가르치던 선생님이 음식을 주문했다. ‘바쁘니까 아래 내려가서 기다리면 계산하러 내려가겠다’는 말에 배달원은 1층 밖에서 5~10분을 기다렸고, 그 사이 다른 오더를 배정받아 시간이 촉박해 다시 학원으로 올라갔다고 한다”며 당시 상황을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학원 선생님이 ‘애들 가르치고 있고, 지금 바쁘니까 그냥 기다리라’고 짜증을 내며 말했다. 배달원이 ‘나도 바쁘다’며 일단 계산부터 해달라고 요청했다고 한다”며 “여러 가지 핑계로 계산이 늦어지다 결국 결제를 받고 다른 오더를 처리하는 와중에 학원 강사로부터 배달원이 전화 한 통을 받았다”고 전했습니다.

 

 

 

 

B는 배달원이 들어야 했던 녹음 파일 약 19분 분량의 내용을 공개를 했는데요.

 

그가 공개한 녹음 파일에는 학원 강사로 추정되는 여성 A가 학벌, 배달원 비하, 인성, 재력 등을 언급하면서 해당 배달원과 배달업 종사자들을 비하하는 말을 쏟아냈습니다.

 

A는 “공부를 못했으니까 할 줄 아는 게 배달밖에 없다. 중졸, 고졸 다 받으니까” , “고작 본인들은 배달 세 건 해봤지 만원 벌잖아” , “기사들이 뭘 고생을 하냐. 그냥 오토바이 타고 부릉부릉하면서 놀면서 문신하면서 음악 들으면서 다닌다. 내가 모를 줄 아냐” 등의 발언을 했습니다.

 

그리고 “가정이 있고 본업이 있는 사람이 이런 거 하는 거 못 봤다”며 “돈이 없으니까 하겠지. 돈 많으면 하겠냐”라고 비하 발언을 이었습니다.

 

그러면서 “내가 일주일에 버는 게 1천만원”이라며 자신의 재력을 과시했고, 배달원을 향해 “부모에게 그렇게 배웠냐?”라며 부모까지 건드렸습니다. 말싸움에서 부모를 건드리지 않는게 국룰인데…

 

 

네티즌들 분노의 별점 1점 러시

 

 

이어서 A는 “대학 나왔으면 이 날씨에 오토바이 타고 배달할 일이 없다”라고 말하면서 배달원 비하를 이어가자, 배달원은 “사람이 남 위에 있다고 생각하면 안 된다”라고 좋게 타이르자, A는 “남 위에 있다고 생각해야 더 잘나가는 것이다. 솔직히 남 아래에 있다고 생각하면 성공하겠냐”라고 말했습니다.

 

 

<학원강사와 배달원 통화 녹음 듣기 – 분노주의>

 

 

전화 통화 내용 정리

 

1. 메가커피에서 12,000원어치 커피를 주문했는데 주소를 잘못 씀

2. 라이더는 틀린 주소에 갔다가 다시 받은 주소로 배달해주며 추가배달비 3,000원 요구

3. 5시 25분에 전화를 했으나 전화를 안 받음. 라이더가 8분동안 기다림

4. 추가배달비 3천원을 받아야하는데 바쁘다고 내려가서 기다리라고 함

5. 밖에서 5~10분 기다리는데 다른 오더가 들어와서 다시 올라가서 재촉해서 받음

 

 

내용과 관계없는 사진입니다

 

6. 라이더가 추가배달비 재촉하다가 메가커피에도 보내줘야한다 함(라이더가 받는게 맞는데 말실수인 듯)

7. 이러한 부분에 대해서 라이더가 정확한게 얘기해야하는거 아니냐고 따짐

8. 사기치면서 3천원 벌어가면 부자되냐고 비아냥 거림(6번에 대한 이유때문인 듯)

9. 메가커피에 12,000원어치 커피를 팔면서 배달비로 7~8000원을 받냐고 따지고 배달대행업체 때문에 못 먹겠다고 지랄했다 함

10. 배달원 조롱하고 비하하다가 녹음한거 공개한다고 하니 태세 전환하며 변명 시작함

 

11. 반성은 안 함

 

 

 

한편 논란이 일자 청담러닝은 3일 공식홈페이지를 통해 “해당 직원은 동작캠퍼스에서도 1개월정도 셔틀 도우미로 근무했고 2월 1일 마지막 근무 후 사건이 발생한 2일 퇴사했다. 불미스러운 일이 발생되어 본사와 해당 가맹점 모두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학원강사로 인터넷에서 알려졌던 A는 학원 강사가 아닌 셔틀 도우미였고 지난 2월 2일 퇴사했다고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