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놀자 직원 코로나19 확진 건물 폐쇄 티몬 재택근무

  • by

야놀자 직원 코로나19 확진 건물 폐쇄 티몬 재택근무

글로벌 여가 플랫폼 야놀자는 직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음에 따라 해당 직원이 근무한 서울 강남구 동일타워와 본사가 있는 엠디엠타워를 폐쇄했다고 13일 밝혔다.

야놀자는 이날 오후 동일타워에 근무했던 직원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는 소식을 통보받은 후 건물 폐쇄조치를 하고, 방역 작업에 들어갔다.

야놀자는 “전파 우려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자 확진자가 근무한 건물과 인근에 있는 본사 사옥까지 즉시 폐쇄했다”면서 “확진자와 같은 부서에 근무한 밀접 접촉자는 전원 검사를 받은 후 자가 격리 중이고, 전 직원을 대상으로 재택근무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야놀자 직원 코로나19 확진 건물 폐쇄 티몬 재택근무

이데일리 송승현 기자] 여가 및 숙소 플랫폼 야놀자 직원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을 받으면서 직원이 근무했던 서울 강남구 동일타워 건물이 폐쇄됐다.

13일 야놀자에 따르면 야놀자 직원은 이날 오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해당 직원이 야놀자 사옥 인근 빌딩인 동일타워에 근무 중이다.

이에 따라 회사 측은 즉시 해당 건물과 본사 사옥을 폐쇄하고 방역작업을 진행했다. 또 확진자와 같은 부서에서 근무하는 직원과 밀접 접촉자 전원도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자가격리를 하고 있다.

야놀자 직원 코로나19 확진 건물 폐쇄 티몬 재택근무

야놀자 직원이 코로나19 확진을 받으면서 이 직원이 근무하고 있는 건물이 폐쇄됐다.

13일 야놀자에 따르면 강남구 본사 인근 빌딩에서 근무 중인 직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야놀자는 직원이 확진판정을 회사에 통보한 직후, 확진자가 근무한 건물뿐만 아니라 인근에 위치한 본사 사옥까지 모두 즉시 폐쇄하고 방역 작업을 진행 중이다.

야놀자 직원 코로나19 확진 건물 폐쇄 티몬 재택근무

확진자와 같은 부서에 근무하는 직원을 포함한 밀접 접촉자들은 전원 검사를 받고 자가 격리 중이며, 밀접 접촉 여부와 무관하게 전 직원을 대상으로 선별진료소 검사 비용 전액을 지원하고 재택근무를 시행한다.

야놀자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임직원들의 건강을 위해 보건당국 및 지자체와 적극적으로 협조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야놀자 직원 코로나19 확진 건물 폐쇄 티몬 재택근무

티몬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재택근무에 들어갔다. 사내 확진자 발생이 아닌 같은 건물을 사용하는 야놀자에서 확진자가 발생해서다.

13일 티몬에 따르면 본사 건물인 동일타워 17층에서 근무하고 있는 야놀자 직원이 이날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야놀자는 동일타워 8층과 17층을 사용하고 있다.

이에 야놀자는 동일타워 근무자를 조기 퇴근시키고 재택 근무를 시행함과 함께, 밀접 접촉 여부와 상관 없이 전 직원 대상으로 선별진료소 검사 비용을 지원하기로 했다. 또 인근에 위치한 본사 건물도 폐쇄하고 방역을 진행하기로 했다.

야놀자 직원 코로나19 확진 건물 폐쇄 티몬 재택근무

야놀자와 같은 건물을 사용하고 있는 티몬에서는 밀접 접촉자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다만 티몬은 이와 무관하게 전 직원 재택근무를 시행하고 조기 퇴근을 시행했다. 티몬은 일단 이번주까지 재택근무를 진행할 방침이며, 후속 조치에 따라 재택근무 연장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티몬이 같은 건물을 사용하는 야놀자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조기 퇴근 조치를 시행했다.

이에 앞서 서울 중구에 위치한 티몬의 콜센터 외주업체에서도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야놀자 직원 코로나19 확진 건물 폐쇄 티몬 재택근무

이 확진자는 지난 7일 서울 마포구 홍대의 한 주점에 방문했다가 감염된 코로나19 확진자의 밀접 접촉자로, 확진자와 접촉한 다음날인 지난 9일 출근했다. 또 이 외주업체 콜센터에서 일하는 직원은 총 180명이며, 이 중 티몬 담당자는 40명인 것으로 알려졌다.

티몬은 외주업체로부터 이 사실을 확인한 직후 사업장을 폐쇄 조치하고 방역 작업에 들어갔다. 티몬은 현재 중구 콜센터 등 외부 사업장 4곳에서 콜센터를 운영 중이며, 폐쇄된 콜센터의 업무는 나머지 콜센터로 분담해 진행할 예정이다.

티몬 관계자는 “외주업체와 같은 건물 입주사에서 확진자가 발생했지만, 티몬 직원 중 아직 확진자는 없는 것으로 파악된다”며 “별도 조치가 있을 때까지 재택근무를 시행하며 상황을 지켜보겠다”고 말했다.

야놀자 직원 코로나19 확진 건물 폐쇄 티몬 재택근무

야놀자 직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이 직원이 근무하던 건물과 본사 건물 두 동이 폐쇄됐다.

13일 숙박 플랫폼 야놀자에 따르면 야놀자 사옥 인근 빌딩인 서울 강남구 동일타워에 근무 중인 직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야놀자는 동일타워 8층과 17층을 사용 중이다.

야놀자 측은 확진 통보 직후 코로나19 전파 우려에 따라 확진자가 근무한 건물과 함께 인근에 위치한 본사 사옥까지 즉시 폐쇄하고 방역 작업을 진행했다고 설명했다.

야놀자 직원 코로나19 확진 건물 폐쇄 티몬 재택근무

야놀자 관계자는 “확진자와 같은 부서에 근무하는 직원을 포함한 밀접 접촉자들은 전원 검사를 받고 자가 격리에 들어갔다”며 “밀접 접촉 여부와 무관하게 전 직원을 대상으로 선별진료소 검사 비용 전액을 지원하고 재택근무를 시행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또한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임직원들의 건강을 위해 보건당국 및 지자체와 적극적으로 협조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 건물을 함께 사용하던 티몬도 직원들을 조기 퇴근 조치한 것으로 알려졌다.

야놀자 직원 코로나19 확진 건물 폐쇄 티몬 재택근무

야놀자 직원이 코로나19 확진을 받으면서 해당 직원이 근무하고 있는 서울 강남구 동일타워 건물이 폐쇄됐다. 이 건물을 함께 사용하는 티몬 직원들도 재택근무에 돌입했다.

13일 야놀자에 따르면 야놀자 사옥 인근 빌딩인 동일타워에 근무중인 회사 직원이 이날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회사 측은 전파 우려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자 확진자가 근무한 건물뿐 아니라, 인근에 위치한 본사 사옥까지 즉시 폐쇄하고 방역 작업을 진행했다.

야놀자 직원 코로나19 확진 건물 폐쇄 티몬 재택근무

야놀자 관계자는 “확진자와 같은 부서에 근무하는 직원을 포함한 밀접 접촉자들은 전원 검사를 받고 자가 격리 중이다. 밀접 접촉 여부와 무관하게 전 직원을 대상으로 선별진료소 검사 비용 전액을 지원하고 재택근무를 시행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야놀자와 같은 동일타워 건물을 사용하는 티몬 직원들도 조퇴후 재택 근무를 진행한다. 티몬 관계자는 “별도의 공지가 있을 때까지 재택근무를 진행할 방침이다”고 말했다.

야놀자 직원 코로나19 확진 건물 폐쇄 티몬 재택근무

야놀자 직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을 받으면서 이 직원이 근무하고 있는 서울 강남구 동일타워 건물이 폐쇄됐다.

13일 야놀자에 따르면 야놀자 직원이 이날 오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직원은 야놀자 사옥 인근 빌딩인 동일타워에 근무 중이다.

야놀자 직원 코로나19 확진 건물 폐쇄 티몬 재택근무

회사 측은 직원이 확진판정을 회사에 알리자 즉시 해당 건물과 야놀자 본사 사옥을 즉시 폐쇄하고 방역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또 확진자와 같은 부서에서 근무하는 직원과 밀접 접촉자 전원도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자가격리를 하고 있다. 야놀자 전 직원은 재택근무에 돌입한다. 야놀자 관계자는 “확진자와 밀접 접촉 여부와 무관하게 전 직원을 대상으로 선별지원소 검사 비용 전액을 지원하기로 했다”면서 “이후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임직원 건강을 위해 보건당국과 지방자치단체와 적극적으로 협조할 계획”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