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훈 장민호 알고보니 출발드림팀 동기

20일 방송된 ‘뽕숭아학당’에서는 성훈이 임성한 작가의 TV조선 새 토일드라마 ‘결혼작사 이혼작곡’ 출연 배우들과 함께 게스트로 출연했습니다.

 

이찬원과 같은 대구 출신이라고 밝힌 성훈은 장민호와의 특별한 인연도 공개를 했는데요. 과거 KBS 2TV ‘출발 드림팀’에서 성훈과 장민호가 함께 출연을 했었습니다.

 

 

 

 

붐은 “그때는 눈이 맨날 이글거리지 않았나”라고 물었고, 이에 장민호는 “그때는 이겨야 다음 주에 또 나가니까”라고 대답해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이를 듣던 성훈은 “적응이 안 된다”며 “몇 년 만에 봤는데 왜 없던 끼가 생겼냐”라고 당황해 하자, 장민호는 “먹고 살아야 해서 그렇다. 너도 너 혼자 살 때 그러더라”라고 맞받아쳐 연이은 웃음을 줬습니다.

 

 

 

 

한편 성훈은 신인 시절 임성한 작가의 작품에 출연했던 때를 떠올렸는데요.

 

성훈은 “전느 그렇게 큰 오디션인 줄 몰랐는데 나중에 얘기를 들어 보니까 경쟁률이 1000대 1 정도였다”라면서 “당시 모든 신인들이 프로필을 넣고 그렇게 모인 사람만 1000명 된다고 하더라. 그 드라마가 ‘신기생뎐’이었다”라고 임성한 작가와의 인연을 공개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