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용훈 코리아나호텔 회장 별세 (+과거 충격적인 만행)

코리아나호텔 회장 방용훈 (69세) 사장이 18일 오전8시 18일 숙환으로 사망했다고 합니다.
빈소는 서울 신천세브란스병원에 마련되었고 발인은 20 일이라고 합니다.

방용훈 사장은 조선일보 회장인 故방일영 회장의 차남이며 조선일보 방상훈 사장의 동생으로도 알려져 있습니다. 
1952년 5월 경기도 의정부에서 출생한 고인은 서울 용산고와 미국 오하이오대를 졸업했으며
1982년 6월 코리아나 호텔 부사장에 취임했고 , 1984년 9월 사장을 거쳐 2016년에는 회장직을 맡았습니다.

방용훈 회장은 이전에 사건이 정말 많았었습니다. 한때 피디수첩에도 다뤄질 만큼
무섭고 충격적인 사건들이었죠. 그중 기억이 나는 건 방용훈의 부인 故이미란이 
한강 다리에서 투신한 사건이 이었습니다. 사망 원인은 남편 방용훈과 
자녀 2남 2녀들이 가한 가혹한 가정폭력과 감금 등 심각한 학대 의혹이 있었는데요.
그 이유로 투신한 것이 아니냐는 말이 있었죠. 

방용훈 회장의 자녀들아 친어머니를 학대한 혐의로 유죄 판결을 받았었는데요.
자녀들이 2016년 어머니를 강제로 사설 구급차에 태워 밀어 넣거나
어머니를 지하에 4개월이나 감금시키고 자신의 교육비와 미국 학교에서 저지른
사고비용으로 쓴 것을 알면서도 자신의 어머니를 보고 ‘도둑 x’이라 부르면서
엄청난 폐륜 짓을 저질렀습니다.

정말 지옥이 있다면 반드시 천벌 받아야 마땅한 인간이네요.
당시 법원은  첫째 딸과 셋째 아들에게 각각 징역 8개월과 집행유행 2년을 선고했었습니다.

또한 한강에 투신한 故이미란을 친정에게 알리지 않고 국과수에 부검하고

2시간 30분 만에 시산을 화장했었죠. 때문에 암매장을 한 것이 아니냐는 추측도 이었습니다.

2019년까지 진행 중인 사건이었고 현재도 진행 중에 있습니다.
당시 피디수첩 피디가 인터뷰를 진행했을 때도 방용훈 회장과 자녀들은
피티에게 협박까지 했다고 합니다. 

또한 한때 방용훈 회장은 배우 故장자연과 접대 의혹으로 연루되어 
파장을 일으킨 적이 있습니다. 장지연에 유서에 따르면 ‘방사장’이라는 말이 나오는데요
술접대 및 성접대를 요구했다고 합니다. 방용훈 회장 외에도 50여 명 인사들에게 
접대를 했다고 했었습니다. 하지만 당시 방용훈 사장은 확실한 증거가 없어서
수사선상 제외되었고 장자연 사건에 빠지게 됩니다. 

 

 


이렇게 논란 많고 죄가 많은 방용훈 회장이 죽었다는 비보에
누리꾼들은 애도를 표하고 있지 않는 것 같습니다.
오히려 죽어서 지옥 가길 바라는 사람이 많을 것 같네요.

 

 

정인이 2차 재판 생중계 및 결과 (+원장증언)

정인이를 입양한 양부모는 수개월간 지속된 학대로 16개월된 정인이가 끝내 사망하게 되었는데요 첫 공판은 1월 13일에 열렸고 두 번째 재판이 오는 16일 열렸다고 합니다. 서울 남부

kimsam90.tistory.com

 

 

중학생 제자 성폭행한 유부녀 교사 실형

인천 연수구에 위치한 기간제로 근무하는 중학교 담임 여교사가 자신이 가르치는 15살 남학생을 수개월간 성폭행 혐의로 기소돼 법원에서 실형을 선고받았습니다. 인천지법 제13 

kimsam90.tistory.com

 

 

배구선수 김경희 충격적인 끔찍한 행동 (+사진)

배구선수 김경희 과거 폭행 사건이 논란되고 있습니다. 이전 이재영,이다영 자매 선수의 학폭으로 언론이 거세지자 새로운 학폭 피해자가 글이 올라오면서 모친이자 배구선수 출신인

kimsam90.tistory.com

 

 

4차 재난지원금 선별지급 및 금액 (+대상)

코로나19 장기화로 4차 재난지원금 관심이 몰리고 있습니다. 이전에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가 신년 인터뷰를  통해 4차 재난지원금 대상을 전 국민이 지급할 것을 검토한다고 

kimsam90.tistory.com

 

  • 카카오스토리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