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 섞는 짝퉁 손소독제 대량 제조 유통

  • by

맹물이나 다름없는 짝퉁 손소독제가 시중에 대량 유통되어서 경찰이 조사에 나섰습니다.

 

서울시 민생사법경찰단이 인터넷이나 온라인을 통해서 판매중인 손소독제 18종을 수거해서 조사한 결과, 충격적인 결과가 나왔습니다.

 

 

 

 

무려 7개 제품에서 손소독제에서 가장 중요한 에탄올이 함량 미달이었습니다. 에탄올 함량 미달 제품이 버젓이 시중에 판매가 되고 있었던 것입니다.

 

이 짝퉁 손소독제 즉 에탄올 함량 미달 손소독제에 대해서 서울시 민생사법경찰단은 “에탄올 함량이 부족해 소독 효과가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손소독제의 에탄올 함류량은 식품의약품안전처 기준에 따르면 54.7% ~ 70% 이어야 하는데요. 그런데 이번에 적발된 업체 중에는 에탄올 함량이 19%와 21.6%인 것도 있었습니다.

 

 

 

 

기준의 반도 안되는 에탄올 함량이라서 실제로는 맹물로 손을 닦는거나 다름없다고 하는데요… 이 업체들은 대체 알코올인 이소프로필이나 물을 섞는 방식을 사용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더욱 충격적인 것은 우한 코로나19로 인해서 국민의 생명으로 직접적인 연결이나 다름없는 위생 청결 제품이 미등록 업체서도 불법으로 제조되었다는 것입니다.

 

미등록 업체중 한 곳은 한 차량 세정제 제조업체로 우한 코로나19로 인해서 시중에 손소독제 수요가 급증하자 미신고 제품 8만여병을 금액으로 환산한다면 4억5천만원 어치를 만들어서 인터넷을 통해서 판매를 해왔습니다.

 

 

 

 

또한 마스크 사기꾼도 적발이 되었는데요.

 

최근 공적 마스크가 KF94에서 KF80으로 바뀌면서 비싸더라도 KF94 마스크를 찾는 국민들이 많아졌습니다. KF94 마스크 100장을 100만원에 판매한다며 인터넷 광고를 했지만 실제로는 출처가 불분명한 아무런 표시가 없는 마스크를 판매했습니다.

 

피해자는 마스크가 100장이 아닌 1000장짜리인 줄 알고 구매를 한 것인데 환불을 요구했으나 판매자가 받아주지 않았던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이에 서울시 민생사법경찰단은 마스크 판매자를 약사법 위반으로 입건을 했습니다.

 

더보기

불량 손소독제업체, 휴대용 손소독제, 손소독제 추천, 손소독제 만드는 법, 손소독제 500ml, 손소독젤, 손소독제 관련주, 손소독제 만들기, 퓨렐 손소독제, 뿌리는 손소독제, 3m 손소독제, 손소독제 대용량, 손세정제, 다이소 손소독제, 손소독제 파는곳, 데톨 손소독제, 손소독제 영어, 손소독제 100ml, 손소독제 리필, 손소독제 수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