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엇이든 물어보살’ 유튜버 덕자의 고민

‘무엇이든 물어보살’ 31일 방송에서는 40만 구독자를 보유한 유튜버 덕자가 출연해서 그동안 말하지 못한 고민을 털어놓았습니다. (아는 사람은 다 아는 고민이긴 하지만… 방송이니…)

 

덕자는 ‘시골 농촌 라이프’ 브이로그 유튜버 채널을 운영하고 있는데요.

 

 

 

 

이날 방송에서 자신의 어마어마한 수익을 공개해서 이수근과 서장훈을 깜짝 놀라게 하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그가 하루하루 유명해지면서 사기를 많이 당했다고 털어놓았는데요.

 

덕자는 “사기는 항상 당하고 있다”라면서 “거절도 못 하고 사기당하고 있는 줄도 모른다”라고 고백했습니다. 이어서 “하지만 이게 고민이 아니다”라고 말해 모두를 당황케 만들었습니다.

 

 

 

 

이에 이수근은 “말도 안 되는 소리다. 이게 고민이다”라며 덕자를 걱정했고, 서장훈은 “오늘부터 훈련을 해야 한다”라며 사기를 당하지 않는 독한 훈련 방법을 제시했습니다.

 

덕자의 진짜 고민은 사람들이 자신을 바보로 안다는 것인데요.

 

 

 

 

그는 “사람들이 나를 오해하고 무시해서 삶이 힘들다”라고 솔직한 마음을 털어놓았습니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