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명이었던 홍자가 강호동 한마디에 감동받은 사연

  • by

아는형님 11일 방송에서는 송가인과 홍자가 전학생으로 출연을 했습니다. 대한민국을 트로트 열풍에 빠트렸던 미스트롯 출신의 송가인과 홍자의 등장에 형님들은 그저 좋아죽습니다 ㅋㅋㅋ

 

 

 

 

이날 방송에서 홍자는 “무명시절 한 방송에서 강호동을 만난 적이 있다”라고 밝혀서 형님들을 깜짝 놀라게 했는데요. 형님들은 당연히 ‘강호동 피해자’라는 의심을 눈초리를 보내 강호동을 긴장케 만들었습니다.

 

강호동 역시 홍자도 ‘강호동 피해자’ 중 한 명일까 두려운 표정을 지어서 폭소케 했는데요.

 

그러나 다행히도 홍자는 강호동에 대한 고마웠던 사연을 공개했습니다. 홍자는 “강호동이 나에게 감동적인 한 마디를 남겼다”라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냈는데… 형님들은 하이에나처럼 물어뜯을 기회가 사라져 아쉬움을…

 

이어서 그 문제의(?) 강호동의 한 마디를 공개한 홍자는 “덕분에 방송 출연 3개월 동안 버틸 수 잇었다”라고 말해 훈훈함을 이어갔습니다.

 

 

 

 

강호동은 “정말 내 자신이 기특하다”라고 자화자찬하는 모습을 보였고, 이때 송가인이 홍자와 다른 폭로를 해서 웃음을 안겼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