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대 태도 논란 다이아 은진, 결국 다이아 탈퇴

  • by

7일 다이아 멤버 은진이 다이아 팬카페를 통해서 자필 편지를 올리며 그동안의 심경과 팀 탈퇴에 대한 자신의 마음을 전했습니다.

은진은 “사실 지난해부터 몸이 많이 안좋았습니다”라면서 “괜찮은 날이 있는가 하면, 하루종일 숙소 밖을 나갈 수 없을 정도로 힘든 날도 있었습니다”라고 자신의 상태에 대해서 말했습니다.

이어 그는 “그럴 때마다 다이아 멤버들이 옆에서 손을 잡아주고, 다독여 주었기에 지금까지 버틸 수 있었습니다”라고 멤버들에 대한 고마움을 드러냈습니다.

그리고는 은진은 “아직도 저는 건강이 좋지 않습니다”라며 “다이아 컴백을 준비하고 있는 시점에서 저로 인해서 멤버들에게 폐를 끼치고, 도움이 되지 못한다는 생각이 들어 힘들지만 팀 탈퇴라는 어려운 결정을 하게 됐습니다. 정말 오랜 시간 생각을 했고, 많은 고민 끝에 내린 결정입니다. 또 다시 이런 아픔을 드려서 정말 죄송합니다”라고 심경을 전했습니다.

그는 “평범한 20대 은진으로 돌아가서 열심히 살아가겠습니다”라고 덧붙였습니다.

은진이 다이아 탈퇴를 하는 이유에 대해서는 “무대에 섰을 때 느끼는 위압감과 공포감”이라는 표현을 통해서 무대 공포증과 공황장애 등의 고통을 설명했습니다.